Home 커뮤니티 나진산업News
작성자 관리자 날짜 2011.09.15
이메일 e-world@e-world.co.kr
제목 [테켄크래쉬 결승]철권 선수 9명에게 물었다, Why Works와 레저렉션의 우승 예상팀 공
개!
[테켄크래쉬 결승]철권 선수 9명에게 물었다, Why Works와 레저렉션의 우승 예상팀 공개!
2011년 09월 03일 23시 44분

[포모스 최민숙 기자]'통발러브' 장종혁만 황금세대 우승 예상

DAUM 테켄크래쉬 시즌7에서 우승한 Why Works는 나진 제우스 우승 예상

▶ 주정중(나락호프) : 황금세대의 정확한 전력이 가늠되지는 않지만, 나진 제우스가 강한 것이 사실이다. 따라서 나진 제우스가 6대 4정도로 우세하다고 본다.

▶ 김제우(냉면성인) : 나진 제우스가 우승 가능성이 더 높다고 생각한다. 우승을 바라볼 만큼 충분히 강한 팀이고, 최초의 프로팀이 철권6BR 마지막 시즌을 마무리해주면 좋겠다는 개인적인 바람도 있다. 이제 나진 제우스가 우승할 때가 됐다.

▶ 전지명(아뚱) : 나진 제우스의 6:2 승리를 예상한다. 황금세대의 실력도 뛰어나지만, 아직 팀워크 측면에서 견고함이 보이지 않아 이것이 패배의 요인으로 작용할 것 같다.

▶ 민정현(미스티) : 나진 제우스가 우승을 할 것 같지만 황금세대도 준비를 많이 해와서 박빙의 승부를 펼치면 좋겠다. 황금세대는 여태까지 일명 ‘지르는' 플레이를 많이 했는데 그런 것은 나진 제우스에게 원래 잘 안 통하는 공격이다. 뚫으려는 창과 막으려는 방패의 대결인데 나진 제우스의 방어 능력이 여간 뛰어난 것이 아니라, 아무래도 창이 먼저 꺾일 것 같다는 생각이다.

▶ 이태행(다이옥신) : 최고의 우승후보인 나진 제우스가 이길 것 같다. 테켄크래쉬 2회 우승을 한 레저렉션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전력이 너무나 뛰어나다.

▶ 최진우(세인트) : 나진 제우스가 6:4로 이길 것 같다. 순수 전력으로만 평가하자면 나진 제우스가 우승할 가능성이 높은데 황금세대는 팀 밸런스가 잘 맞고 경험이 많아서 그런 것이 대회 때 변수로 작용할 수도 있다. 황금세대 입장에서는 박종현이 키플레이어다.


테켄크래쉬 2회 우승팀 레저렉션의 결승전 예상

▶ 배재민(무릎) : 6:4 정도의 스코어로 나진 제우스가 우승할 것 같다. 데이터로 평가하기에는 그렇지만, 약체로 평가 받던 황금세대가 결승까지 올라온 저력도 무시 못할 만큼 대단하다고 본다. 다만 황금세대의 공격들은 같이 공격으로 맞붙었을 때 잘 통하는 것인데, 나진 제우스는 수비가 굉장히 뛰어나다. 만일 나진 제우스가 방어 쪽으로 노선을 굳힌다면 황금세대가 공격으로 뚫기 힘들 것 같다.

▶ 장종혁(통발러브) : 황금세대가 결승에 진출한 것은 이변이다. 그 이변이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생각돼 황금세대에 좀 더 점수를 주고 싶다. 6:4로 황금세대의 우승을 예상한다. 객관적인 전력으로 봤을 때는 나진 제우스가 우세한 것 같지만 대비를 잘 하지 못한다면 호되게 당할 수도 있을 것이다.
나도 여러 번 결승전 경기를 치러봐서 알지만, 매번 긴장이 많이 되는 무대다. 때문에 그 긴장감을 즐기면서 할 수 있는 황금세대가 유리할 것이다. 박종현(촉새/카즈야) 선수의 활약 여부에 따라 경기 결과가 크게 좌우될 것 같다.

▶ 김정우(홀맨) : 6:2나 6:3으로 나진 제우스의 우승을 예상한다. 최근 가장 주목을 받고 있는 박종현의 스타일이 나진 제우스에게도 통할 것 같진 않다. 황금세대의 키 플레이어는 이지형(엔비/줄리아) 선수다. 만일 이지형이 김현진(J.D.C.R/아머킹)을 이긴다면 황금세대가 우승할 가능성도 있다고 본다. 그럴 경우는 6:5 정도의 스코어가 나올 것 같다.

minimaxi@fomos.co.kr

[테켄크래쉬 결승]황금세대 출사표, “하던 대로만 하면 우승도 가능할 것이다”
[테켄크래쉬 결승]투혼 윤승현, 마녀삼총사 올킬! 3위는 아트랙션!(3-4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