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커뮤니티 나진산업News
작성자 관리자 날짜 2011.09.22
이메일 e-world@e-world.co.kr
제목 [테켄크래쉬]DAUM 테켄크래쉬 시즌8 로얄럼블 현장스케치
[테켄크래쉬]DAUM 테켄크래쉬 시즌8 로얄럼블 현장스케치
2011년 09월 21일 19시 03분

첫 경기는 '통발러브' 장종혁과 'D.N.G.W' 남기웅의 대결

 


장종혁이 노련미를 앞세워 압승을 거뒀다.

 


시즌7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Why Works의 '아뚱' 전지명

 


 


군인에서 민간인으로 돌아온 '헬프미' 정원준이 전지명을 꺾은 후 기뻐하는 모습

 


설명이 필요 없는 철권 초고수 'J.D.C.R' 김현진도 가벼운 발걸음으로 8강에 올랐다.

 


김현진이 같은 게임단 소속 '지삼문에이스' 김광현, 외국인 팬과 함께 기념 촬영을 했다

 


역시 나진 엠파이어 프로게임단 소속인 '썬칩' 최선휘도 경기에 나섰다.

 


그러나 김신연의 활약이 더욱 눈부셨다.

 


도핑 테스트가 필요한 것 아니냐던 '물 버프'를 받지 못하고 탈락한 최선휘

 


기적의 사나이 '홀맨' 김정우, 한 라운드도 내주지 않고 퍼펙트 승리를 기록했다.

 


경기가 잘 풀리지 않자 표정이 어두워진 '히데토' 김도훈

 


'세인트' 최진우가 8강으로 향했다.

 


알리사의 대명사 '샤넬' 강성호

 


개인전에서는 강력한 면모를 보인 'KCI' 김찬일, 강성호를 꺾었다.

 


드라마틱한 승부를 연출한 '각시니' 이지행

 


'쎄르' 손승완은 로얄럼블의 주인공이 되지 못했다.

 


이지행이 승리를 확정한 뒤 회심의 표정을 지었다.


정은주 객원기자 redgrace76@naver.com

[테켄크래쉬]통발러브 장종혁, “입대 전 마지막 대회”등 8강 진출자 인터뷰
[철권인물열전]철권계의 ‘콩라인’ 김현진, 미처 하지 못한 말